[Redis, 레디스] 레디스 소개 및 아키텍처, 주의할 점(Redis Overview, Redis Architecture, Tool Tip)

| Redis란?


레디스(Redis)는 고성능 key-value 저장소로서 리스트, 해시, 셋 정렬된 셋 등 여러 형식의 자료구조를 지원하는 NoSQL입니다. 메모리에 상주하면서 RDBMS의 캐시 솔루션으로서 주로 사용되며 라인, 삼성전자, 네이버, Stackoverflow, 인스타그램 등 여러 IT 대기업에서도 사용하는 검증된 오픈소스 솔루션입니다. 


제가 일하는 회사에서도 Redis를 쓰고 있으며 RDBMS의 read부하를 줄이기 위해 Redis 클러스터 형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 Redis 사용용도


Redis는 Message Queue, Shared Memory, Remote Dictionary 용도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특히 Remote Dictionary로서 RDBMS의 캐시 솔루션으로 사용 용도가 굉장히 높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RDBMS에서 SELECT 쿼리문을 날려 특정 데이터들을 FETCH했을 때, RDBMS의 구조상 DISK에서 데이터를 꺼내오는 데 Memory에서 읽어들이는 것보다 천배 가량 더 느리기 때문입니다. 


이 때 Redis같은 유연한 자료구조를 가지는 인메모리 Key-value 솔루션을 사용하여 DB 부하의 Read 연산의 부하를 분산시키는 데 적용하는 것은 바람직한 것 같습니다. (DB 캐시 적중률을 높이면 되겠지만 어느 정도 한계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 Redis 특징


  Key-Value Store


레디스는 거대한 맵(Map) 데이터 저장소입니다. Key와 value가 매핑된 단순한 맵 데이터 저장소로서 데이터를 레디스에 쉽고 편하게 읽고 쓸 수 있습니다. 장점은 익히기 쉽고 직관적인 데 있고 단점은 Key-value 형태로 저장된 데이터를 레디스 자체내에서 처리하는 것이 어렵다는 점입니다.


다양한 데이터 타입


Key로 참조되는 Value 타입을 다양하게 지정하여 저장할 수 있습니다. List, String, Set, Sorted set 등 여러 데이터를 저정하여 손쉽고 편리하게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습니다.


  Persistence


Redis는 데이터를 disk에 저장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Redis는 서버가 shutdown된 후에 restart 하더라도 disk에 저장해놓은 데이터를 다시 읽어서 데이터가 유실되지 않습니다. redis의 데이터를 disk에 저장하는 방식은 snapshot, AOF 방식이 있습니다.


Snapshot : 스냅샷은 RDB에서도 사용하고 있는 어떤 특정 시점의 데이터를 DISK에 옮겨담는 방식을 뜻합니다. Blocking 방식의 SAVE와 Non-blocking 방식의 BGSAVE 방식이 있습니다.


AOF : Redis의 모든 write/update 연산 자체를 모두 log 파일에 기록하는 형태입니다. 서버가 재시작할 시 write/update를 순차적으로 재실행, 데이터를 복구합니다.


레디스 공식문서에서의 권장사항은 RDBMS의 rollback 시스템같이 두 방식을 혼용해서 사용하는 것입니다. 주기적으로 snapshot으로 벡업하고 다음 snapshot까지의 저장을 AOF 방식으로 수행하는 것이죠.


 ANSI C로 작성


C언어로 작성되어 Java와 같이 가상머신 위에서 동작하는 언어에서 발생하는 성능 문제에 대해 자유롭습니다. 곧바로 기계어로 동작하지 않고 어떤 가상의 머신 위에서 인터프리터된 언어로 가동하는 경우에는 가비지컬렉션(Garbage Collection) 동작에 따른 성능 문제가 발생할 수 밖에 없습니다. 하지만 C언어로 작성된 Redis는 이런 이슈에 대해 자유롭습니다. 


 서버 측 복제 및 샤딩을 지원


읽기 성능 증대를 위한 서버 측 복제를 지원합니다와 쓰기 성능 증대를 위한 클라이언트 측 샤딩을 지원합니다.


| Redis 아키텍처


  Redis Topology


레디스는 아래 그림과 같이 Master-slave 형태로 데이터를 복제해서 운영할 수 있습니다. 이 master-slave 간의 복제는 non-blocking 상태로 이루어집니다.


 Redis Sharding


레디스에서 데이터를 샤딩하여 레디스의 read성능을 높일 수 있습니다. 예로들어 #1~#999, #1000~#1999 ID 형태로 데이터를 나누어서 데이터의 용량을 확장하고 각 서버에 있는 Redis의 부하를 나누어 줄일 수 있습니다. 


 Redis Cluster


레디스는 이전에는 Clustering을 지원하지 않았지만 Clustering을 지원하면서 대부분의 회사가 Redis를 클러스터로 묶어서 가용성 및 안정성있는 캐시 매니져로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Single Instance로서 레디스를 사용할 때는 Sharding이나 Topology로서 커버해야했던 부분을 Clustering을 이용함으로서 어플리케이션을 설계하는 데 좀 더 수월해졌다고 볼 수 있습니다.


 


| 사용시 주의할 점


  장애가 났을 경우 그에 대비한 운영 플랜이 세워줘야 함


Redis는 인메모리 데이터 저장소로서 서버에 장애가 났을 경우 데이터 유실이 발생합니다. 따라서 위의 Snapshot과 AOF 기능을 통한 복구 시나리오가 제대로 세워져 있어야 데이터 유실에 대비한 사고에 대처할 수 있습니다.


  캐시 솔루션으로 사용할 시 잘못된 데이터가 캐시되는 것을 방지, 예방해야 함


회사에서 Redis를 운영 중 전에 개발자의 실수로 작성된 로직으로 캐시 데이터가 잘못 캐싱되어 올바르지 않은 데이터가 FETCH되어 한동안 데이터가 꼬이는 일이 있었습니다. 레디스와 캐싱하고자 하는 데이터 저장소의 데이터가 서로 일치하는 지 주기적인 모니터링과 이를 방지하기 위한 사내 솔루션을 개발하는 것이 좋습니다



| 참고자료


http://qnimate.com/overview-of-redis-architecture/

https://bcho.tistory.com/654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